본문 바로가기

건강 정보/생활 질병 증상과 원인

물설사 멈추는법, 원인 방치하면 안되는이유는?


변을 보면 대개 그때의 건강상태를 체크할 수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색상, 모양 그리고 냄새 입니다. 

특히 물 설사가 오래 지속하는 경우에는 주의가 필요합니다. 


오늘은 물설사 멈추는법 및 원인에 대해 알려드리고자합니다. 



물 설사를 하는 원인은?


이상적인 변의 수분량은 대개 70 ~ 80% 정도이며 적당한 점도를 가지고 있습니다. 설사인 경우에는 수분함량이 약 80 ~ 90% 정도가 되며 변의 형태를 갖추지 않고 설사 중에서 가장 수분함량이 많은 것이 바로 물 설사라고 합니다. 


설사는 장의 운동이 과도하게되어 소화 물질이 빨리 통과되어 장내에 수분을 충분히 흡수 할 수 없게 되어버립니다. 그 수분이 대변과 섞여버리면 변이 묽어지게되고 설사 증상이 발생하게됩니다. 


diarrhea


여기서, 물 설사가되는 원인 중 가장 큰 것이 바로 바이러스와 세균, 식중독에 의한 급성 위장염입니다. 체내의 방어 기능이 작동되어 평소와 다르다는 것을 판단하여 빨리 밖으로 내보내려고 하기때문에 일반적인 설사보도다 물 함량이 높아지게됩니다. 이 경우에는 설사뿐만 아니라 심한 복통이나 구토 등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으며, 바이러스성이라면 노로바이러스 혹은 로타바이러스 일 경우가 높습니다. 

diarrhea


그리고 또 하나의 원인으로서 스트레스 등으로 인한 과민성 대장 증후군을 꼽을 수 있습니다. 평소 내장이 민감한 사람이 긴장을 하거나 불안감을 느끼게되면 배변이 비정상적으로 활성화되고 물 설사를 일으킬 수가 있습니다. 

 

                                                                                                                                            ad 

 

 

 


물 설사 멈추기위한 대처방법은?!


물 설사는 본래 흡수해야할 수분을 배출하고 있기때문에 탈수에 주의해야합니다. 하지만 많은 수분이 체외로 빠진다고 하더라도 찬물을 마시는 것은 피해야 합니다. 따라서 흡수에 좋은 미지근한 물이나 스포츠음료 (포카리스웨이트) 등을 조금씩 자주 섭취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바이러스나 세균, 식중독에 의한 급성 위장염의 경우에는 병원에 내방하시는 것이 가장빠릅니다. 그리고 신체의 방어 반응으로 침입한 바이러스와 박테리아를 신속하게 밖으로 배출하기위해 설사를 하는 것이기때문에 지사약 등을 섭취하는 것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diarrhea


증상에따라 의사의 진단하에 지사제가 처방되는 경우도 있지만 무리하게 드시는 것은 결코 추천하지않습니다. 약에 의존하지않고 따뜻한 물이나 스포츠음료를 마시면서 자연스럽게 배출해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반대로 지사제를 먹어야 할 경우는 배가 차거나 과식, 과음을 했을때, 과민성 대장증후군의 경우입니다. 


diarrhea


물 설사로 인해서 괴롭지만 하루 정도는 신체를 쉬게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반드시 손을 깨끗히 씻고 청결하게 유지하도록 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