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디다질염 가려움 방치하면 위험한 이유?! - 원인 및 증상

2017. 1. 9. 22:56건강 정보/생활 질병 증상과 원인


    칸디다질염은 증상이 가벼운 경우, 자연적 치료도 많지만, 심한 경우 자연적으로 낫지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와같은 경우에는 무시하고 계속 방치해야될까요? 병원에 가야할까요?


    최근 이러한 질염질환 등이 과거보다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낮은 연령 때부터의 성 의식 혹은 성 교육의 부재라고도 볼 수 있으며, 이런 증상이 나타났을때 부끄러움 등으로 대처를 하지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각종 질염질환을 겪었을 때에 제대로 대처를 하는 것은 물론 올바른 지식을 가지는 갖추는 것이 필요합니다. 


    오늘포스팅에서는 칸디다질염에 대한 전반적인 이야기와 자연치유가 되지 않는 케이스와 그 대처법에 대한 설명을 하고자합니다. 



    칸디다질염은 여성의 4분의 3이 경험하는 질환



    칸디다증 혹은 칸디다질염은 성기에서 "칸디다균"이 비정상적으로 증식하게되어 생기는 병입니다. 아시다시피 남성보다 여성의 발병이 압도적으로 많습니다. 


    candida vaginitis

    [칸디다균]


    한 조사에 따르면, 칸디다질염을 가지고 있는 여성은 임신하지 않은 미혼여성에서 15%, 임산부의 약 30%라는 결과가 있습니다. 또한 태어나서 죽을때까지 75% 정도의 여성들이 한번은 경험하고 45% 여성이 재발을 하고 있다는 연구결과도 있습니다.

    원래 칸디댜균은 피부와 위장 등에 상주하고 있는 균이기때문에 칸디다질염은 발병하기 쉬운 질환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단순히 칸디다균이 질내에 있는 것만으로 칸디다질염이라고 진단하거나 치료하기는 어려움이 있습니다. 면역력이 떨어지는 등 무언가의 계기로 발병한 경우에만 치료가 필요합니다. 


    칸디다질염은 자연치료가 된다?



    칸디다질염은 면역력이 떨어졌을때 발병하기 쉽기때문에 면역력이 높아짐에따라 자연적인 치료도 가능합니다. 

    기회감염 (건강한 사람에게는 감염을 일으키지 않는 미생물이 원인균이되는 감염)의 경우도 있기때문에 가벼운 증상이라면 자연치료를 하는 것이 대부분입니다. 하지만, 냉의 상태와 강한통증, 가려움, 배뇨장애, 이물감 등이 있는 경우에는 중증인 가능성도 있기때문에 병원에서는 검사를 권장하고 있습니다. 


    candida vaginitis

    [칸디다질염]


    만약 증상이 경미하고 자연치료를 하고자 한다면 면역력을 높이는 생활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예를들어 영양이 풍부한 식사, 충분한 수면시간, 적당한 운동 등으로 건강한 몸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칸디다균의 번식을 방지하기위해 바람이 잘통하는 속옷(면) 등으로 대처를 하는 것도 한가지 방법입니다. 

     

                                                                                                                                                ad 

     

     

     


     

    자연치유가 되지않는 경우는?



    만약 자연적으로 치료가 되지않는 경우에는 염증이 있으며, 칸디다질염이 아닌 다른 질병을 가지고 있기때문이라고도 추측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칸디다균이 번식하기 쉬운 환경을 만들지 못한 것도 한가지 원인이기도 합니다. 


    ※ 칸디다질염과 유사한 질환일 가능성


    (1) 냉이 계속해서 나오는 경우


    · 질트리코모나스증 : 냉의 색은 황록색을 띄며 양이 많고 악취가 난다

    · 세균성 질염 : 색이 회색 빛이며 생선냄새가 나는 것이 특징

    · 자궁경부염증 : 점성이 있으며 담황색을 띈다


    candida vaginitis


    (2) 가려움증


    · 성기 헤르페스 : 생식기에 물집이나 발열 혹은 통증이 있다

    · 접촉성 피부염 : 습진의 한종류. 홍반 혹은 여드름이 나온다

    · 피부 소양증 : 외형에는 이상이 없지만, 가려움증이 지속된다


    칸디다균이 번식하기 쉬운 환경은?



    · 신체 면역력이 낮은 상태나 당뇨병 혹은 임신중일때

    · 항생제와 스테로이드 등을 복용 하고있을때

    · 화학섬유 등 통풍이 나쁜 속옷을 입고 있을때 

    · 질 세정제를 과도하게 사용 할 경우

    · 환부를 무의식적으로 자주 긁는 경우


    등이 있습니다. 


    candida vaginitis


    혹시 칸디다질염 이외에 위에서 거론한 상황과 비슷하다면 즉시 전문의와 상담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만약 염증이나 다른 질병의 가능성이 전혀 없다고 생각하신다면 현재의 생활을 개선하는 것이 좋습니다. 


    도움이 되셨나요?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어떠셨나요? 이 글이 도움이 되셨나요?

    그럼, 공감꾸욱^ㅇ^ 포스팅의 힘은 공감입니다!

     >> 네이버 오픈캐스트 구독하기 <<

    >> 카카오스토리 구독 하기 <<

     

    네이버 오픈캐스트, 카카오 스토리에서 최신소식을 받아 보세요! / 따끈따끈한 정보가 매일 업뎃 됩니다!

     

    맨 위로